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갓쉰동 꿈꾸는 것은 산다는 의미

육룡의 나르샤 이성계 조민수장군은 전두환 노태우 정승화 관계와 같다. 

 

전두환이 구데타(군사반란)을 일으키고 얼굴마담 정승화를 몰아냈듯이 이성계는 고려시대 전두환처럼 조민수장군을 토사구팽시킨다. 

 

육룡이 나르샤 위화도 회군 반대하고 우왕에 충성한 이방우 

 

육룡이 나르샤에서 주인공은 유아인(방원)이다.

 

이성계는 단지 이방원의 그리자이며 꼭두각시처럼 묘사되고 있다.

 

육룡이 나르샤는 1382년에서 1383년를 그리고 있다가 어느날 갑자기 1388 4월 요동정벌로 건너뛰어 버린다.

 

육룡이 나르샤처럼 역사가 이리저리 뒤로 앞으로 건너뛰는 사극도 보기 드물다.

 

그리고 이방지와 무휼이 주무대에서 사라지고 이방원의 활약이 두드러지고 있다.

 

육룡이 나르샤에서 이방원과 함께 활약하고 있는 인물은 이성계의 장자 이방우.

 

하지만 육룡의 나르샤와는 다르게 이방우는 무인이 아니다.

 

이방우는 문인으로 전장과는 거리가 많은 인물인다. 하지만, 육룡의 나르샤는 이방원과 함께 가장 이성계를 근접에서 활약하는 인물로 그리고 있다.

 

이성계가 요동정벌에 반해 위화도 회군을 하자 가장 반대한 인물은 다름 아닌 이성계의 큰아들 이방우였다.

 

하지만, 육룡의 나르샤에서는 그런 일은 벌어지지 않을것이다. 가장 앞장서서 이성계와 함께한 인물로 그리고 있는데 육룡이 나르샤가 이를 따를 이유는 없다.

 

오죽하면 이방우는 위화도 회군을 하자 이성계에 반해 고향 함흥으로 돌아가고 이성계가 조선을 건국하자 더욱 깊숙히 숨어버린다. 

 

 

이성계와 가장 밀접하게 움직인 인물은 이성계의 둘째아들 이방과였다 이방과는 첫째 이방우와는 다르게 무인이었다.

 

그래서 이성계가 왜구 토벌을 할 때 이성계를 근접에서 호위를 하고 무공을 세웠다.  

 

육룡이 나르샤에서 이성계는 위화도 회군을 결정하는데 조민수 장군을 포섭한다.

 

조민수 장군은 이성계도 마찬가지이지만, 육룡이 나르샤에서 이인겸으로 나온 이인임과 관게가 있는 인물이다. 외종 6촌 형제가 이인임이었다.

 

재미있는 사실은 조민수는 언제 태어난 지도 모른다.

 

하지만, 조민수는 위화도 회군 후 우왕을 폐위시키고 우왕의 아들인 창왕을 왕으로 옹립한다.

 

그런데 육룡의 나르샤는 창왕의 옹립을 하는데 창의 파자놀음을 하고 있다. 

 

그리고 얼마 지나자 않아 이성계 일파에게 탄핵되어 자신의 고향인 창령으로 위배되어 죽는다.

 

이성계는 자신의 정적들은 그냥 살려주는 일은 없다.

 

조민수 장군이 그냥 조용히 죽었을 것이라고 믿는 사람은 없을 것이다.

 

사실 육룡이 나르샤에서 이방원(유아인)은 유약한 인물로 그려지고 머리만 쓰는 한량처럼 그려지고 있다.

 

하지만, 육룡이 나르샤에서 이방우가 무인이 되어 삼한제일검일지도 모른다는 이야기를 하는 것과는 다르게 이방원은 문인이면서 무에도 관심이 많았다.

 

오죽하면 왕이 되었을 때나 왕자일 때 활을 들고 삼악산에 있는 호랑이를 잡으로 나섰을 정도로 이방원은 호방하고 육룡이 나르샤처럼 유약하지도 않았다는 것이다.

 

육룡이 나르샤는 보고 있노라면 역사와 부합되는 팩트를 찾는게 더 힘들 정도로 사극다운 구석은 한군데도 없다.

 

역사에서 알 수 있는 점은 반정을 함께한 사람들간에 경쟁은 어느때나 치열했다. 

 

박정희가 그랬고 전두환 노태우가 그랬다. 박정희나 전두환도 대외적으로는 얼굴마담을 내 세웠다 얼굴마담이 권력의지를 가지면 가차없이 처단했다. 

 

조민수 장군도 한때 권력을 가지려고 했지만, 세력이 있던 이성계 일파에 제거된 것이다.  

 

 

구글광고자리

 

 

 

 

 

 

Posted by 갓쉰동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더불어 사는 세상을 꿈꾸며.. 산다는 것은 꿈을 꾸는 것
갓쉰동
05-14 05:35
Yesterday54
Today15
Total968,036

글 보관함

최근에 올라온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