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uskers

디워, 후회하지 않아의 여의주(프로파간다) 쟁탈전 2006년 12월 1억미만의 저예산으로 동성애를 다룬 를 만들어 관객 몇만명을 동원해서 독립영화(저예산)의 신기원을 만들었던 이송희일감독이 를 만든 심형래 감독에게 "700억이면 퀄리티 좋은 영화 350편은 만들겠다. 좀더 좋게 만든다면 100편은 만들 수 있겠다.", "디-워(D-War)는 70년대 청계천에서 미국의 토스트기계를 만들었던 아류품에 불과하다", "애국주의 마케팅을 경계해야 한다", "심형래 감독이 충무로에 배척된 비류라고 하는데 충무로 돈을 가장 많이 갖다 쓴 영화감독이 누구냐"라는 류의 비판을 가했다. 이에 디워에 호감을 가지고 있는 광분한 네티즌들이 네이버 공식 블러그를 샘물교회에 이어서 새로운 성지로 만들려고 한다. 왜 이송희일 감독은 디워를 영화취급을 하지 않는 것일까. 도대체 이.. 더보기
디워, 후회하지 않아의 여의주(프로파간다) 쟁탈전 2006년 12월 1억미만의 저예산으로 동성애를 다룬 를 만들어 관객 몇만명을 동원해서 독립영화(저예산)의 신기원을 만들었던 이송희일감독이 를 만든 심형래 감독에게 "700억이면 퀄리티 좋은 영화 350편은 만들겠다. 좀더 좋게 만든다면 100편은 만들 수 있겠다.", "디-워(D-War)는 70년대 청계천에서 미국의 토스트기계를 만들었던 아류품에 불과하다", "애국주의 마케팅을 경계해야 한다", "심형래 감독이 충무로에 배척된 비류라고 하는데 충무로 돈을 가장 많이 갖다 쓴 영화감독이 누구냐"라는 류의 비판을 가했다. 이에 디워에 호감을 가지고 있는 광분한 네티즌들이 네이버 공식 블러그를 샘물교회에 이어서 새로운 성지로 만들려고 한다. 왜 이송희일 감독은 디워를 영화취급을 하지 않는 것일까. 도대체 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