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내물왕

사극으로 배우는 역사, 화랑세기 문노와 김흠운이 증명? 박창화가 필사했다는 김대문의 는 화랑 풍월주의 계보와 풍월주들의 활약을 상세하게 기술하고 있다. 8대 풍월주인 문노는 화랑의 체계를 세운인물이고, 전쟁에 나아가 무수한 공을 세운 인물이다. 문노의 출신은 나물왕의 후손인 비조부의 아들로 대가야국의 외손이다. 8세 문노(文弩:538생)는 비조부공(比助夫公) 아들이다. 어머니는 가야국(加耶國) 문화공주(文華公主)인데 문화공주는 야국왕(野國王)이 바친 여자(貢女)라고 한다. 공은 건복(建福) 23년(606)에 세상을 떠나니 69세였다. (윤공)낭주는 이 해에 공을 따라 하늘로 올라가 선(仙)이 되었다. 공보다 10살이 적었다. 하지만, 문노에 관한 기록은 에 잠시 모습을 보일 뿐 나 에서 사라지고 없다. 그런데 에는 화랑의 계보에서 빼놓을 수 없는 인물이 된다.. 더보기
사극으로 배우는 역사, 화랑세기 문노와 김흠운이 증명? 박창화가 필사했다는 김대문의 는 화랑 풍월주의 계보와 풍월주들의 활약을 상세하게 기술하고 있다. 8대 풍월주인 문노는 화랑의 체계를 세운인물이고, 전쟁에 나아가 무수한 공을 세운 인물이다. 문노의 출신은 나물왕의 후손인 비조부의 아들로 대가야국의 외손이다. 8세 문노(文弩:538생)는 비조부공(比助夫公) 아들이다. 어머니는 가야국(加耶國) 문화공주(文華公主)인데 문화공주는 야국왕(野國王)이 바친 여자(貢女)라고 한다. 공은 건복(建福) 23년(606)에 세상을 떠나니 69세였다. (윤공)낭주는 이 해에 공을 따라 하늘로 올라가 선(仙)이 되었다. 공보다 10살이 적었다. 하지만, 문노에 관한 기록은 에 잠시 모습을 보일 뿐 나 에서 사라지고 없다. 그런데 에는 화랑의 계보에서 빼놓을 수 없는 인물이 된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