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불로장생

늙지 않고 젊음을 유지하는 미실의 비밀은? 드라마 의 시청률의 일등 공신은 미실(고현정)이다. 하지만, 미실은 늙지도 않고, 유신이 풍월주가 612년 까지도 생존하고 있다. 미실은 동생인 미생(550년)보다는 빠르고, 546년생인 사다함과 비스한 때에 태어났다. 하지만 극중에서 조금씩 늙어가고는 있지만, 미실이 청춘을 유지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또한, 612년 미실은 63세이상이 되어야 한다. 그렇다면 미실은 이때까지 생존하고 있었을까? 궁금하지 않는가? 많은 사람들이 의 시청률 때문에 죽지 않는 미실을 살려둔것이라고 생각을 한다. 물론, 나 또한 한때 그런생각을 한적이 있다. 미실은 그의 낭군인 세종과 설원랑과 함께 영흥사에 들어가 불공을 드리며 말년을 보냈다고 한다. 말년에 병이 들자, 설원랑은 지극정성으로 미실을 간호하였다. 그리고 미실이 .. 더보기
늙지 않고 젊음을 유지하는 미실의 비밀은? 드라마 의 시청률의 일등 공신은 미실(고현정)이다. 하지만, 미실은 늙지도 않고, 유신이 풍월주가 612년 까지도 생존하고 있다. 미실은 동생인 미생(550년)보다는 빠르고, 546년생인 사다함과 비스한 때에 태어났다. 하지만 극중에서 조금씩 늙어가고는 있지만, 미실이 청춘을 유지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또한, 612년 미실은 63세이상이 되어야 한다. 그렇다면 미실은 이때까지 생존하고 있었을까? 궁금하지 않는가? 많은 사람들이 의 시청률 때문에 죽지 않는 미실을 살려둔것이라고 생각을 한다. 물론, 나 또한 한때 그런생각을 한적이 있다. 미실은 그의 낭군인 세종과 설원랑과 함께 영흥사에 들어가 불공을 드리며 말년을 보냈다고 한다. 말년에 병이 들자, 설원랑은 지극정성으로 미실을 간호하였다. 그리고 미실이 .. 더보기
천명때문에 천륜과 인륜을 저버린 마야, 진짜 이유는? 마야는 천명의 죽음에 미실이 관련이 있다고 확신한다. 그래서 미실에게 "혼자서 외로움에 떨고, 가진것을 모두 빼앗기고, 너년의 이름은 하나도 남지 않을 것"이라고 저주를 한다. 드라마 은 미실의 이름이 역사서인 삼국사기와 삼국유사에 남지 않은 이유가 마야의 저주때문이라고 말하고 싶은 것이다. 화랑세기에 의하면 미실과 덕만은 만다면 안되는 존재이다. 죽은 미실을 덕만이 만날 수 있는 방법은 귀신 미실을 만나는 방법밖에 없다. 어찌 되었던, 덕만/천명의 대척점에 미실로 설정을 하였으니 어쩔수 없다고 치자. 마야가 미실과 맘먹을 수 있는 군번이였을까? 물론, 마야가 왕후이고, 미실이 일반 궁주이며, 후비라면, 미실의 나이에 상관없이 어린 마야가 저주의 말을 해도 있을 수 있는 이야기다. 미실의 아들인 11세 .. 더보기
천명때문에 천륜과 인륜을 저버린 마야, 진짜 이유는? 마야는 천명의 죽음에 미실이 관련이 있다고 확신한다. 그래서 미실에게 "혼자서 외로움에 떨고, 가진것을 모두 빼앗기고, 너년의 이름은 하나도 남지 않을 것"이라고 저주를 한다. 드라마 은 미실의 이름이 역사서인 삼국사기와 삼국유사에 남지 않은 이유가 마야의 저주때문이라고 말하고 싶은 것이다. 화랑세기에 의하면 미실과 덕만은 만다면 안되는 존재이다. 죽은 미실을 덕만이 만날 수 있는 방법은 귀신 미실을 만나는 방법밖에 없다. 어찌 되었던, 덕만/천명의 대척점에 미실로 설정을 하였으니 어쩔수 없다고 치자. 마야가 미실과 맘먹을 수 있는 군번이였을까? 물론, 마야가 왕후이고, 미실이 일반 궁주이며, 후비라면, 미실의 나이에 상관없이 어린 마야가 저주의 말을 해도 있을 수 있는 이야기다. 미실의 아들인 11세 .. 더보기
영원에 대한 생각 영원 Every little thing이라는 그룹이 있습니다. 제게는 무척 소중한 존재입니다. 영원성이라는 어려운 주제를 ELT와의 추억을 떠올리며 이야기 해볼까 합니다. 무거운 역사책을 보면 일단 엄청난 분량에 기가 질립니다. 어떤 사람은 어쩌고, 저런 사람은 저렇고, 비슷한 내용이 단어의 표현에 따라 반복 되는 것 같아 보입니다. 그 중 인상 깊은 내용이 있습니다. 바로 시대를 구분하지 않고 어느 누구나 불멸에 대해 집착하는 것입니다. 불로장생의 꿈을 버리지 못한 진시황, 한무제, 내세를 위해 만들어진 피라미드, 하늘을 향해 만들어진 바벨탑 등등. 이런 큰 기록 말고도 지금까지 불멸에 대한 집착은 셀 수 없을 정도입니다. 사람은 헛된 짓인지 알면서 포기하지 않습니다. ELT는 데뷔 이후 여러 번 큰 .. 더보기
영원에 대한 생각 영원 Every little thing이라는 그룹이 있습니다. 제게는 무척 소중한 존재입니다. 영원성이라는 어려운 주제를 ELT와의 추억을 떠올리며 이야기 해볼까 합니다. 무거운 역사책을 보면 일단 엄청난 분량에 기가 질립니다. 어떤 사람은 어쩌고, 저런 사람은 저렇고, 비슷한 내용이 단어의 표현에 따라 반복 되는 것 같아 보입니다. 그 중 인상 깊은 내용이 있습니다. 바로 시대를 구분하지 않고 어느 누구나 불멸에 대해 집착하는 것입니다. 불로장생의 꿈을 버리지 못한 진시황, 한무제, 내세를 위해 만들어진 피라미드, 하늘을 향해 만들어진 바벨탑 등등. 이런 큰 기록 말고도 지금까지 불멸에 대한 집착은 셀 수 없을 정도입니다. 사람은 헛된 짓인지 알면서 포기하지 않습니다. ELT는 데뷔 이후 여러 번 큰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