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왕즉불

선덕여왕, 위천제 미실 일식은 정말 있었나? 선덕여왕에서는 미실이 사다함의 매화(가야의 역법)과 수나라 사신단을 따라온 장대인으로 부터 많은 황금을 주고 산 대명력으로 일식을 예측하고 일식을 맞춥니다. 위천제를 하면서 미실은 자신이 원하는 것을 얻는 도구로 사용합니다. 게시를 받았다는 미실이 위천제를 하자 일식 있습니다. 일식이 되는 때를 기다려 위천제를 올리는 상황입니다. 당시 신라에 일식을 예측할 만한 천문학이 있었는지는 알 수 없습니다. 일식을 맞춘때는 조선의 세종때이니 말입니다. 어찌되었던 일식이 나타나자 신라인들은 사색이 되어 버립니다. 하지만 미실은 날씨도 잘 맞춘다고 합니다. 하지만 역서로는 기후(날씨)를 맞출수는 없습니다. 천문의 위치를 알 수 있을 뿐이지요. 기후학도 천문에서 갈라진 한 지파에 불과하니 기후를 예측할만 내용은 있었을.. 더보기
선덕여왕, 위천제 미실 일식은 정말 있었나? 선덕여왕에서는 미실이 사다함의 매화(가야의 역법)과 수나라 사신단을 따라온 장대인으로 부터 많은 황금을 주고 산 대명력으로 일식을 예측하고 일식을 맞춥니다. 위천제를 하면서 미실은 자신이 원하는 것을 얻는 도구로 사용합니다. 게시를 받았다는 미실이 위천제를 하자 일식 있습니다. 일식이 되는 때를 기다려 위천제를 올리는 상황입니다. 당시 신라에 일식을 예측할 만한 천문학이 있었는지는 알 수 없습니다. 일식을 맞춘때는 조선의 세종때이니 말입니다. 어찌되었던 일식이 나타나자 신라인들은 사색이 되어 버립니다. 하지만 미실은 날씨도 잘 맞춘다고 합니다. 하지만 역서로는 기후(날씨)를 맞출수는 없습니다. 천문의 위치를 알 수 있을 뿐이지요. 기후학도 천문에서 갈라진 한 지파에 불과하니 기후를 예측할만 내용은 있었을.. 더보기